Skip to main content
포틀랜드 지역
오리건주 포틀랜드 지역을 관통하는 로드 트립
더 보기

생산자 직거래 문화

내가 먹은 점심에 들어간 농산물을 기른 농부, 내가 마신 에일 맥주를 빚은 양조업자, 방금 내가 산 선물을 정성껏 만든 장인을 직접 만나면 어떨까요? 포틀랜드 지역은 소상공인 지원이 잘 되어 있어 생산자와의 직거래가 활발합니다.

체험형 농장에서 싱싱한 농산물을 따보고, 연중 열리는 파머스 마켓을 찾고, 현지 식재료로 만든 메뉴도 주문해 보세요. 100여 곳의 양조장에서 맥주 양조 현장을 보고, 에스테이트와 도심 속 와이너리에서 와인을 만든 사람과 이야기를 나누며, 포틀랜드의 디스틸러리 로(Distillery Row), 투알라틴 밸리(Tualatin Valley)의 힐스버러(Hillsboro)와 타이거드(Tigard), 오리건 시티(Oregon City)에 있는 현지 수제 증류 공장도 찾아보세요.

3월부터 12월까지 열리는 포틀랜드 토요 시장(Portland Saturday Market)은 수제품이 총망라된 미국 최대의 예술 공예품 시장입니다. 윌라멧강 동편에서 열리는데, 차, 샤르퀴트리, 초콜릿부터 오리건 해안에서 직접 채취한 소금까지 다채로운 현지 식재료도 총출동한답니다. 면세 쇼핑은 그레셤(Gresham), 포레스트 그로브(Forest Grove)와 오리건 시티의 유서 깊은 메인 스트리트에 있는 상점이나, 투알라틴 밸리(Tualatin Valley), 워싱턴 스퀘어(Washington Square), 브리지포트 빌리지(Bridgeport Village)의 고급 쇼핑 명소에서 할 수 있습니다.

 

신나는 아웃도어 활동

이곳 사람들은 야외를 사랑하기에, 날씨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사방이 푸르른 이 지역에는 국제 장미 시험 정원(International Rose Test Garden), 수목원과 일본 정원(Japanese Garden)이 있는 워싱턴 공원(Washington Park) 등 인기 명소들이 있습니다. 도심 속 숲 포레스트 공원(Forest Park)을 찾아 129km의 하이킹 트레일을 걸으며 야생동물도 보세요. 도시를 벗어나자마자 조용한 오아시스 같은 투알라틴 밸리의 자연 공원들이 나타납니다. 

이 지역을 즐기는 최고의 방법은 바로 윌라멧강, 컬럼비아강과 지류인 투알라틴강(Tualatin River)에서 하는 카약, 튜빙, 수영과 낚시죠. 태평양 북서부 최초의 도시이자 3,200km에 달하는 오리건 트레일의 종착지라는 오랜 역사의 오리건 시티에 위치한 윌라멧 폭포(Willamette Falls)는 미국에서 유량이 두 번째로 많은 폭포입니다. 카약과 스탠드업 패들보드를 타고 말굽 모양의 폭포에 직접 들어가볼 수 있습니다. 자전거 가이드 투어로 포틀랜드를 둘러보거나 투알라틴 밸리를 관통하는 뱅크스-베르노니아 스테이트 트레일(Banks-Vernonia State Trail)을 하이킹하며 계절마다 바뀌는 자연의 색에 감탄해 보세요.

 

포틀랜드 스타일로 즐기는 예술과 문화

세계 최대의 독립 서점인 파웰스 북스(Powell’s Books)를 가보지 않고 포틀랜드 지역의 문화를 논할 수는 없습니다. 1892년경 세워진 것으로 추정되는 포틀랜드 미술관(Portland Art Museum)에는 42,000점의 작품이 소장되어 있고, 고대 및 현대 아메리카 원주민 작품이 특히 유명합니다. 라이브 공연, 전문 연극 공연 및 클래식부터 인디, 포크와 재즈에 이르는 다채로운 장르의 음악 축제가 밤마다 전역에서 펼쳐집니다. 와인도 이 지역 문화의 핵심을 이룹니다. 와인 축제, 와인 페어링 디너 및 기타 행사들이 연중 이어집니다. 엔드 오브 더 오리건 트레일 센터(End of the Oregon Trail Center)에서 오리건주의 과거 문화 유산에 대한 해설을 들을 수 있으며, 오늘날 오리건 트레일을 개척하는 장인들도 직접 만나보세요.

포틀랜드 지역
오리건주 포틀랜드 지역을 관통하는 로드 트립
더 보기

재미있는 사실

오리건주 포틀랜드의 파웰스 북스의 서가
더 보기

도시의 한 블록을 차지하는 면적에 보유 도서가 2백만 권이 넘는 파웰스 북스는 세계 최대의 독립 서점입니다.

포틀랜드 다운타운과 예술적인 네온사인
더 보기

포틀랜드라는 도시 이름은 1845년 오리건 시티에서 동전을 던져 정했으며, 태평양 북서부 최초의 도시이자 유명한 오리건 트레일 루트의 종착지입니다.

오리건주 비버턴 소재 낙원 한식당의 정갈한 음식
더 보기

투알라틴 밸리 주민의 15% 이상은 이민자이기 때문에 오리건주에서 가장 다양성이 높은 지역이자 세계 정통 음식의 집산지입니다.

꼭 가봐야 할 곳

포틀랜드의 사우스이스트 와인 컬렉티브에서 즐기는 시음

사우스이스트 와인 컬렉티브

윌라멧 밸리의 유명 와이너리들이 불과 30분 거리에 있고, 포틀랜드의 창의성과 ‘수제품’에 대한 애정은 와인 컨트리를 도심 속으로 옮겨 왔습니다. 힙 칙스 두 와인(Hip Chicks Do Wine)이 1999년 문을 연 이래 10여 개의 도심 속 와이너리가 이곳에 터를 잡았습니다. 10개의 소규모 와이너리가 연합해 만든 세련된 와인 바 겸 레스토랑 사우스이스트 와인 컬렉티브(Southeast Wine Collective)에 들러보세요. 현지 및 지역 와인 플라이트(샘플러)를 주문해 샤르퀴트리 보드와 함께 완벽한 페어링을 즐겨보세요.

자세히 알아보기

포틀랜드 4T 트레일의 에어리얼 트램 구역

4T 트레일

트레일(Trail), 트램(Tram), 트롤리(Trolley), 기차(Train)는 포틀랜드의 진면목을 볼 수 있는 자유 여행 구간인 4T 트레일(4T Trail)을 둘러보는 네 가지 방법입니다. 트롤리에 올라타 다운타운의 랜드마크를 보고 기차로 환승해 워싱턴 공원을 지납니다. 카운슬 크레스트(Council Crest) 위의 환상적인 전망을 감상하며 하이킹한 다음 에어리얼 트램을 타고 윌라멧강을 건너면 12.8km 순환 코스의 대장정이 끝납니다. 운영 시간을 확인하고 편안한 신발을 신으세요. 약간의 교통비와 간식도 미리 준비하세요.

자세히 알아보기

오리건주 포틀랜드 근교 윌라멧 폭포의 달 밝은 밤

윌라멧 폭포

포틀랜드 다운타운에서 불과 30분 거리에 위치한 윌라멧 폭포는 미국에서 나이아가라 폭포(Niagara Falls) 다음으로 유량이 많은 폭포입니다. 말굽 모양의 폭포는 포틀랜드 현지인과 관광객 모두에게 당일 여행지로 인기입니다. 오리건 시티에 주차한 다음, 세계에서 4대뿐인 시립 엘리베이터를 타고 폭포 꼭대기까지 바로 올라갈 수 있습니다. 물안개 속에 뜬 무지개와 오리건 시티의 탁 트인 광경을 놓치지 말고 렌즈에 담아오세요.

자세히 알아보기

트라이언 크리크 주립 자연보호구역

근교 오스위고호(Lake Oswego)의 트라이언 크리크(Tryon Creek)는 많은 이들이 당일 여행지로 찾는 공원입니다. 채벌 후 다시 우거진 삼림 사이로 하이킹, 자전거와 승마 트레일이 나 있습니다. 8개의 예쁜 보행자 전용 다리를 건너면서 다양한 조류와 야생동물도 찾아보세요. 자연 센터에는 주변 지역 탐방에 참고가 될 해설 전시물, 지도와 안내책자가 비치되어 있습니다. 연령초가 만개하는 봄에 특히 아름답습니다.

자세히 알아보기

오리건주 셔우드의 폰지 빈야즈에서 즐거운 순간 사진으로 남기기

폰지 빈야즈

1970년부터 가족이 소유 및 운영하고 있는 폰지 빈야즈(Ponzi Vineyards)는 오리건주 최고의 빈야드로 인정받고 있으며, 현재 전 세계로 와인을 수출하고 있습니다. 테이스팅 룸으로 가 윌라멧 밸리의 절경을 바라보며 찬사를 받는 와인의 맛을 음미해 보세요. '와인 앤 스피리츠 매거진(Wine & Spirits Magazine)' 선정 2014년 베스트의 영예를 얻은 피노 누아나 오로라 샤로도네를 맛보세요. 미리 예약하면 자세한 제조 과정을 견학하는 투어도 가능합니다.

자세히 알아보기

뱅크스-베르노니아 스테이트 트레일을 따라 자전거 타기

뱅크스-베르노니아 스테이트 트레일

오리건주가 추진하는 레일 트레일 프로젝트 제1호 작품인 뱅크스-베르노니아 스테이트 트레일은 34km 구간의 포장 도로로, 산책, 조깅은 물론 자전거 타기에도 완벽한 최고 명소입니다. 도로를 따라 승마 트레일도 갖춰져 있습니다. 뱅크스에서 자전거를 빌려 농장과 숲 사이를 달리고, 한때 멘덴홀 크리크(Mendenhall Creek)를 지나는 기차가 다니던 220m 길이의 벅스턴 트레슬(Buxton Trestle) 다리도 건너보세요. 트레일의 종착지인 베르노니아 마을에는 예스러운 레스토랑, 상점과 베르노니아 개척자 박물관(Vernonia Pioneer Museum)까지 있어 하루 일정을 알차게 보낼 수 있답니다.

자세히 알아보기

사케원의 야외 파티오에서 사케 즐기기

사케원

맥주를 많이 소비하는 미국에는 사케 양조장이 드뭅니다. 하지만 색다른 것을 원한다면, 포틀랜드에서 약 40분 거리에 위치한 포레스트 그로브의 사케원(SakéOne)을 찾아 미국산 사케의 놀라운 맛을 발견해 보세요. 일본 양조장의 전통 기술로 사케를 빚지만 독특한 향을 가미하고 윌라멧 밸리를 대표하는 맑은 물을 사용합니다. 시설 투어도 하고 자체 생산한 사케는 물론 수입 사케까지 모두 맛보고 나면, 한 병 사지 않고는 못 떠날 겁니다.

자세히 알아보기

오리건주 포틀랜드의 앨더 스트리트 푸드 트럭 지구에서 음식 주문을 위해 늘어선 줄

앨더 스트리트 푸드 트럭 지구

푸드 트럭은 미국 전역에 많지만, 포틀랜드는 푸드 트럭과 더 특별한 인연이 있습니다. 500개가 넘는 푸드 트럭을 앨더 스트리트(Alder Street)와 워싱턴 스트리트(Washington Street)의 푸드 트럭 지구(Food Cart Pod)로 묶었습니다. 두 블럭에 걸쳐 60대 이상의 푸드 트럭에서 멕시코, 태국, 지중해 음식부터 그릴 치즈 샌드위치까지 다양한 음식을 판매합니다. 점심을 사서 길 건너 오브라이언트 스퀘어(O’Bryant Square)로 가 현지인들처럼 드셔보세요.

자세히 알아보기

신나는 포틀랜드 명물 브루사이클 맥주 양조장 투어

브루사이클

자전거와 맥주. 포틀랜드를 즐기는 가장 신나는 조합이 아닐까요? 기발한 15인승 자전거에 올라 페달을 밟으며 3가지 종류의 브루펍으로 갑니다. 루트 선택에 따라 행선지는 달라집니다. 출발은 브루사이클(BrewCycle)이 펄 디스트릭트(Pearl District)에 세운 맛있는 음식과 현지 맥주를 제공하는 백 페달 브루잉(Back Pedal Brewing)에서 합니다. 본인이 마실 맥주를 가지고 와서 1시간 반 동안 페달을 밟으며 윌라멧강을 따라 흐르는 브루바지(BrewBarge) 크루즈도 운영합니다.

자세히 알아보기

오리건주 포틀랜드의 메이드 히어 PDX 매장 내부

메이드 히어 PDX

보석, 예술품, 의류, 아웃도어 용품부터 음료 및 홈메이드 음식까지, 포틀랜드에서 만든 상품은 모두 ‘메이드 히어 PDX(Made Here PDX)’ 매장에 있습니다. 접근이 편리한 세 군데 쇼핑 구역인 펄 디스트릭트, 이스트 사이드와 다운타운에 위치해 있습니다. 면세 쇼핑까지 가능하니, 선물이나 기념품을 사기에 이만한 곳도 없죠.

자세히 알아보기

탐색: 포틀랜드 지역

Test Image
더 보기
|

포틀랜드

약간은 독창적이고, 약간은 반문화적이기까지 한 포틀랜드는 아주 멋진 야외 풍경을 잊어버릴 정도로 다양한 매력이 가득한 도시입니다. 영화 '와일드(Wild)'와 '트와일라잇(Twilight)'에 묘사된 바와 같이 놓친다면 정말 후회할 거예요. 인근에서는 후드 산과 컬럼비아 강 협곡, 오리건 해안을 비롯하여 와인 지방도 찾아볼 수 있으며, 도시 내에서는 이곳을 더욱 친환경적이고 혁신적인 도시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책임감 있는 커뮤니티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 또한, 부러움의 대상이 될 만큼 훌륭한 대중교통 시스템으로 접근이 용이하며, 면세 쇼핑은 물론 다양한 문화 체험을 제공하는 대규모 공원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포틀랜드에서는 디셈버리스트(The Decembrists), 신즈(The Shins)와 같은 음악과 드라마 '포틀랜디아(Portlandia)'의 괴짜 캐릭터는 물론 다른 곳에선 찾아볼 수 없는 수제 맥주 양조장까지 모두 즐길 수 있습니다. 이제는 증류 공장 투어까지 완비했습니다.

더 보기

포틀랜드 지역 공식 여행 웹사이트